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13:52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일반기사

[정읍] 지역관광자원 활용위한 토론의 시간

각 시도 관광협회 관계자와 전국 대형 여행업체, 관광공사 및 철도청 여행담당자 등 전국 관광 관계자를 초청, 정읍관광설명회가 9일과 10일 양일간 내장산 관광호텔에서 열렸다.

 

정읍시가 주최한 이번 설명회는 침체된 관광산업의 활성화와 관광정읍을 널리 알려 보다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국립공원 내장산과 동학혁명 유적지 등 이 지역의 관광자원과 백제가요 정읍사, 우도농악의 발상지 등 주요 문화역사 등에 대해 비디오 상영과 관광자원으로써 활용을 위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이어 설명회 참석자들은 내장산 탐방안내소와 내장사, 정읍사 공원, 동학혁명 유적지, 피향정 등 주요 문화관광유적지를 직접 둘러보고 정읍사국악단의 국악공연을 관람했다.

 

시관계자는“현재 정읍은 문화유산과 자연경관을 접목, 관광도시로써의 면모를 갖춰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각 시도 관광협회 관계자와 전국 대형 여행업체, 관광공사 및 철도청 여행담당자 등 전국 관광 관계자를 초청, 정읍관광설명회가 9일과 10일 양일간 내장산 관광호텔에서 열렸다.

 

정읍시가 주최한 이번 설명회는 침체된 관광산업의 활성화와 관광정읍을 널리 알려 보다 많은 관광객을 유치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설명회에서는 국립공원 내장산과 동학혁명 유적지 등 이 지역의 관광자원과 백제가요 정읍사, 우도농악의 발상지 등 주요 문화역사 등에 대해 비디오 상영과 관광자원으로써 활용을 위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이어 설명회 참석자들은 내장산 탐방안내소와 내장사, 정읍사 공원, 동학혁명 유적지, 피향정 등 주요 문화관광유적지를 직접 둘러보고 정읍사국악단의 국악공연을 관람했다.

 

시관계자는“현재 정읍은 문화유산과 자연경관을 접목, 관광도시로써의 면모를 갖춰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백진기 desk@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