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6 15:36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장수
보도자료

장수소방서, 이웃의 관심과 소방의 신속한 대처로 독거노인 구조

장수소방서(서장 소재실)가 마을 이웃의 관심과 소방의 신속한 대처로 집에 쓰러져있던 독거노인을 안전하게 구조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6일 장수군 천천면에 사는 A씨가 평소 집 밖으로 나오던 시간에 나오지 않자 주민들이 타 지역에 살고 있는 아들에게 연락했고 연락을 받은 아들이 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image
장수소방서, 이웃의 관심으로 쓰러진 독거노인 신속하게 구조         /장수소방서 제공

이에 신고를 받은 119구조대는 A씨 집으로 출동, 출입문이 잠겨있어 창문을 통해 진입해 벽에 기대고 쓰러져 있던 A씨를 발견하고 신속하게 구조 후 병원에 안전하게 이송했다.

소재실 서장은 “인구 대비 노인의 비율이 높고 독거노인이 많은 농촌지역에는 위급한 상황에 스스로 119에 신고하기 힘들어 고독사 등의 위험이 크다며 소외계층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이재진 기자

장수소방서(서장 소재실)가 마을 이웃의 관심과 소방의 신속한 대처로 집에 쓰러져있던 독거노인을 안전하게 구조해 화제가 되고 있다.

지난 16일 장수군 천천면에 사는 A씨가 평소 집 밖으로 나오던 시간에 나오지 않자 주민들이 타 지역에 살고 있는 아들에게 연락했고 연락을 받은 아들이 곧바로 119에 신고했다.

image
장수소방서, 이웃의 관심으로 쓰러진 독거노인 신속하게 구조         /장수소방서 제공

이에 신고를 받은 119구조대는 A씨 집으로 출동, 출입문이 잠겨있어 창문을 통해 진입해 벽에 기대고 쓰러져 있던 A씨를 발견하고 신속하게 구조 후 병원에 안전하게 이송했다.

소재실 서장은 “인구 대비 노인의 비율이 높고 독거노인이 많은 농촌지역에는 위급한 상황에 스스로 119에 신고하기 힘들어 고독사 등의 위험이 크다며 소외계층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장수=이재진 기자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