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6 13:23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건설·부동산
일반기사

익산국토청, 폭염대비 건설현장 특별점검 실시

12일 부터 8월31일까지 건설현장 88개소 점검
익산청과 지자체, 유관기관 및 외부전문가 등의 투입 통해 합동점검
폭염대비 근로자 안전대책, 태풍ㆍ집중호우에 따른 취약지역 등에 초점

익산지방국토관리청(청장 이용욱)이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폭염대비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도로 건설현장 12개소, 하천 7개소, 고층ㆍ소규모 건축물 61개소, 항만 및 기타 8개소 등 모두 88개소를 대상으로 익산청과 지자체, 유관기관 및 외부전문가 등의 투입을 통해 12일부터 8월31일까지 32일간 진행한다.

폭염대비 근로자 안전대책, 태풍ㆍ집중호우에 따른 취약지역 등에 초점을 맞춰 집중적인 점검을 벌일 계획이다.

폭염은 재난 위기 단계별 작업계획 수립 여부, 열사병 3대 기본수칙(물, 그늘, 휴식) 준수, 취약시간대(14시~17시) 옥외작업 지양 및 폭염특보 발령 시 휴식시간(매시 주의보 10분, 경보 15분) 부여 등을 확인하고, 태풍ㆍ집중호우에 따른 절성토 비탈면 보호 조치, 침사지ㆍ배수시설 관리 실태 및 수방자재 확보 여부 등을 점검한다.

특히, 사망사고가 발생한 건설사 2개소 및 고층건축물 1개소에 대해서는 합동점검을 통해 고강도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익산국토청 손영삼 건설안전국장은 “호남지역의 건설안전을 위해 지속적인 점검과 계도를 병행하면서 건설공사 사망자 수가 크게 감소(32%)하는 효과를 거뒀다.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은 앞으로 더욱 강화돼 계속 이어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국토청은 지난 5월16일부터 7월8일까지 건설현장 96개소에 대해 우기대비 특별점검을 실시해 시정명령 7건, 과태료 12건, 현지시정 159건, 주의 및 현장지시 540건 등 총 718건을 적발했다.

익산지방국토관리청(청장 이용욱)이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폭염대비 특별점검을 실시한다.

도로 건설현장 12개소, 하천 7개소, 고층ㆍ소규모 건축물 61개소, 항만 및 기타 8개소 등 모두 88개소를 대상으로 익산청과 지자체, 유관기관 및 외부전문가 등의 투입을 통해 12일부터 8월31일까지 32일간 진행한다.

폭염대비 근로자 안전대책, 태풍ㆍ집중호우에 따른 취약지역 등에 초점을 맞춰 집중적인 점검을 벌일 계획이다.

폭염은 재난 위기 단계별 작업계획 수립 여부, 열사병 3대 기본수칙(물, 그늘, 휴식) 준수, 취약시간대(14시~17시) 옥외작업 지양 및 폭염특보 발령 시 휴식시간(매시 주의보 10분, 경보 15분) 부여 등을 확인하고, 태풍ㆍ집중호우에 따른 절성토 비탈면 보호 조치, 침사지ㆍ배수시설 관리 실태 및 수방자재 확보 여부 등을 점검한다.

특히, 사망사고가 발생한 건설사 2개소 및 고층건축물 1개소에 대해서는 합동점검을 통해 고강도 점검을 실시할 예정이다.

익산국토청 손영삼 건설안전국장은 “호남지역의 건설안전을 위해 지속적인 점검과 계도를 병행하면서 건설공사 사망자 수가 크게 감소(32%)하는 효과를 거뒀다. 건설현장 안전사고 예방을 위한 노력은 앞으로 더욱 강화돼 계속 이어질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익산국토청은 지난 5월16일부터 7월8일까지 건설현장 96개소에 대해 우기대비 특별점검을 실시해 시정명령 7건, 과태료 12건, 현지시정 159건, 주의 및 현장지시 540건 등 총 718건을 적발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