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30 02:48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전북농협 전 계열사, 쌀 소비촉진 운동 동참

image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18일 농협전북본부에서 농협중앙회와 경제지주, 은행, 보험, 계열사 지역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하는 시너지협의회를 열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최근 재고 과잉과 소비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과 농협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전 계열사가 함께 3,000kg의 전북쌀을 구매해 소비촉진 운동에 동참하고, 내년 시행되는 고향사랑기부제 관련하여 쌀을 포함한 지역 농특산물 중심으로 답례품이 공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이해활동을 실시하자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정재호 본부장은 “전북농협은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북 쌀 소비촉진을 위해, 도민 대상 ‘하루 두끼 밥심으로’ 운동 전개, 고객사은품(기념품) 전북 쌀 활용,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1·2·3 운동(1인, 쌀 2포(20kg), 3개월간 구매)’ 등을 추진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최고 품질의 전북 쌀 소비확대를 위해 도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image

 전북농협(본부장 정재호)은 18일 농협전북본부에서 농협중앙회와 경제지주, 은행, 보험, 계열사 지역대표 등 20여명이 참석하는 시너지협의회를 열었다.

이날 협의회에서는 최근 재고 과잉과 소비부진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업인과 농협의 어려움을 극복하기 위해 전 계열사가 함께 3,000kg의 전북쌀을 구매해 소비촉진 운동에 동참하고, 내년 시행되는 고향사랑기부제 관련하여 쌀을 포함한 지역 농특산물 중심으로 답례품이 공급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이해활동을 실시하자는 공감대가 형성됐다.

정재호 본부장은 “전북농협은 최근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북 쌀 소비촉진을 위해, 도민 대상 ‘하루 두끼 밥심으로’ 운동 전개, 고객사은품(기념품) 전북 쌀 활용, 임직원이 함께 참여하는 ‘1·2·3 운동(1인, 쌀 2포(20kg), 3개월간 구매)’ 등을 추진하고 있다”며 “대한민국 최고 품질의 전북 쌀 소비확대를 위해 도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가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