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30 22:34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자체기사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제9기 원우회 부산 단합대회 개최

image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제9기 원우회 단합대회가 지난 8일과 9일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열렸다./ 사진=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사업단

“코로나19에 움츠려있던 원우들의 몸과 마음도 이번 기회를 통해 치유하고 친목 도모에 좋은 자리가 된 것 같아 기쁩니다”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제9기 원우회 단합대회가 지난 8일과 9일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에서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황석규 원우회장과 송각호·임석주·김혜정·이재혁 부회장, 이동신 사무총장, 김순주 재무총장을 비롯해 김영곤 사업단장, 양범식 부장 등 총 32명이 참가했다. 

코로나19의 조심스런 분위기에서 진행된 이번 단합대회는 방역절차를 준수한 가운데 최소한의 일정 속에서 원우들의 친목과 힐링에 주안점을 두고 프로그램이 이뤄졌다. 

첫날 일정은 부산 기장군 해동용궁사와 기장군 철마면 아홉산 자락에 위치한 400년 역사의 아홉산숲 등지를 돌아봤다.

해동용궁사는 진심으로 기도하면 누구나 한 가지 소원은 꼭 이룬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는 사찰로 원우들은 저마다 소원을 꺼내어 놓았다.

다음날은 마지막 일정으로 부산 영도구 흰여울문화마을, 태종대 다누비 열차 등을 체험했다.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들이 절벽에 집을 지어 형성된 흰여울문화마을은 바닷가 절경이 유명한 곳이다.

원우들은 영도구 태종대 유원지를 순회하는 다누비 열차를 타고 천혜의 자연 경관을 만끽했다.

김영곤 사업단장은 “원우들과 함께 정담을 나누는 시간을 많이 할애함으로써 빡빡한 학사 일정 때문에 알지 못했던 서로에 대해 공감대를 넓히는 일정이었다”고 말했다. 

황석규 회장은 “1학기 종강을 하면서 원우들의 안부가 궁금했는데 많은 원우들이 참석해 고맙다”며 “참가하지 못한 원우들도 가을에는 다함께 모여 9기 원우회의 단합된 모습을 보여주자”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조승곤, 박찬숙, 최규호, 전노경, 성승재, 우아롬, 조병석, 이진경, 신경옥, 김종범, 이소미, 송재철, 송경의, 박호진, 윤현숙, 최선우, 김병연, 박경민, 박교상, 신차란, 이광용, 이한규, 임영석 원우가 참가했다.

 

image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제9기 원우회 단합대회가 지난 8일과 9일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열렸다./ 사진=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사업단

“코로나19에 움츠려있던 원우들의 몸과 마음도 이번 기회를 통해 치유하고 친목 도모에 좋은 자리가 된 것 같아 기쁩니다”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제9기 원우회 단합대회가 지난 8일과 9일 부산 기장군 일대에서 열렸다. 

이번 행사에서는 전북일보 리더스아카데미 황석규 원우회장과 송각호·임석주·김혜정·이재혁 부회장, 이동신 사무총장, 김순주 재무총장을 비롯해 김영곤 사업단장, 양범식 부장 등 총 32명이 참가했다. 

코로나19의 조심스런 분위기에서 진행된 이번 단합대회는 방역절차를 준수한 가운데 최소한의 일정 속에서 원우들의 친목과 힐링에 주안점을 두고 프로그램이 이뤄졌다. 

첫날 일정은 부산 기장군 해동용궁사와 기장군 철마면 아홉산 자락에 위치한 400년 역사의 아홉산숲 등지를 돌아봤다.

해동용궁사는 진심으로 기도하면 누구나 한 가지 소원은 꼭 이룬다는 이야기가 전해지는 사찰로 원우들은 저마다 소원을 꺼내어 놓았다.

다음날은 마지막 일정으로 부산 영도구 흰여울문화마을, 태종대 다누비 열차 등을 체험했다.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들이 절벽에 집을 지어 형성된 흰여울문화마을은 바닷가 절경이 유명한 곳이다.

원우들은 영도구 태종대 유원지를 순회하는 다누비 열차를 타고 천혜의 자연 경관을 만끽했다.

김영곤 사업단장은 “원우들과 함께 정담을 나누는 시간을 많이 할애함으로써 빡빡한 학사 일정 때문에 알지 못했던 서로에 대해 공감대를 넓히는 일정이었다”고 말했다. 

황석규 회장은 “1학기 종강을 하면서 원우들의 안부가 궁금했는데 많은 원우들이 참석해 고맙다”며 “참가하지 못한 원우들도 가을에는 다함께 모여 9기 원우회의 단합된 모습을 보여주자”고 밝혔다. 

한편 이번 행사에는 조승곤, 박찬숙, 최규호, 전노경, 성승재, 우아롬, 조병석, 이진경, 신경옥, 김종범, 이소미, 송재철, 송경의, 박호진, 윤현숙, 최선우, 김병연, 박경민, 박교상, 신차란, 이광용, 이한규, 임영석 원우가 참가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crcr810@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