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 2022-07-03 11:21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사람들

“전주답게 빛났던 시간 잊지 않겠습니다” 김승수 전주시장 퇴임

민선 6·7기 전주시정을 이끈 김승수 시장의 퇴임식이 30일 시민과 공무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시청 강당에서 진행됐다. 김승수 시장은 ‘사람, 생태, 문화’라는 3대 핵심 가치를 중심으로 ‘전주다움’이라는 전주만의 저력에 역량을 집중해 민선 6기와 7기 8년이라는 시간 동안 시민의 삶을 촘촘히 챙기고 도시의 정체성을 키우는 데 힘을 쏟았다. 김 시장의 민선 6기 첫 결재사업인 ‘밥 굶는 아이 없는 엄마의 밥상’은 전주를 대표하는 복지사업으로서 지방자치단체 우수사례로 손꼽히고 있다. 60년 넘도록 성매매 집결지였던 선미촌은 이제 예술과 인권을 상징하는 공간으로 변신했다. 선미촌과 더불어 폐공장에서 예술 공간으로 탈바꿈한 팔복예술공장 등 전주는 도시재생 대표도시로 부각되고 있다. 전주역 앞 첫마중길도서관과 다가여행자도서관, 학산숲속시집도서관, 시청 책기둥도서관, 덕진공원 연화정도서관 등은 대한민국 도서관의 새로운 지평을 열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김 시장은 이와 함께 국가관광거점도시와 수소경제시범도시, 통합돌봄 선도도시 지정을 이끌어내며 전주의 위상을 높이는 성과를 거뒀고, 한국탄소산업진흥원 출범과 드론축구 활성화 등을 통해 신성장산업을 선도해왔다. 특히 코로나19 위기 속에서 전주형재난기본소득, 착한임대인운동, 해고없는 도시 상생선언 등 선도적인 혁신정책으로 전주만의 저력과 연대의 힘을 보여주면서 전국적인 주목을 받기도 했다. 이날 오전 10시에 열린 퇴임식에는 시민과 공무원 등 500여 명이 참석해 ‘사람, 생태, 문화’라는 가치로 지난 8년 동안 시정을 이끈 김 시장에게 박수를 보냈다. 우범기 전주시장 당선인도 이날 시청을 찾아 김 시장에게 꽃다발을 전한 뒤 잠시 환담을 나눴다. 김승수 전주시장은 퇴임사에서 “어려움 속에서도 마음을 모아주신 한 분 한 분에 대한 고마움을 기억하고 그 마음을 잊지 않겠다”면서 “다시 용기와 연대의 힘으로 만날 것을 기대하며, 함께 마음 모아주신 모든 분께 진심으로 감사하다”고 말했다.

  • 사람들
  • 천경석
  • 2022.06.30 17:37

전북소방본부, 스마트의료지도로 심정지 60대 여성 살려

전북소방본부(본부장 최민철)가 ‘스마트 의료지도’를 활용해 심장이 멎은 60대 여성을 구했다고 30일 밝혔다. 스마트 의료지도는 현장에 출동한 구급대원이 병원 의료진과 화상 연결을 통해 곧바로 응급 처치를 하는 시스템이다. 지난 7일 김 모씨(65·여)는 전주시 송천동의 한 아파트 화장실에서 쓰러진 채로 가족에 의해 발견됐다. 119에 신고한 보호자는 먼저 119종합상황실의 심폐소생술 의료지도를 통해 가슴압박을 실시했다. 현장에 구급대원이 도착했을 때 김 씨는 의식이 없고 맥박도 뛰지 않는 상태였다. 앞서 출동한 구급대원들은 심정지 상태로 확인돼 기본소생술을 실시했다. 이후 후착구급대가 도착함과 동시에 현장을 직접 보며 의료지도를 할 수 있는 스마트의료지도로 전환, 전문의와 현장영상연결을 통해 전문심장소생술을 실시했다. 30여 분간 진행된 응급처치 결과 김 씨는 현장에서 심장의 기능이 회복돼 병원 의료진에게 인계됐으며 치료를 통해 지난 24일 퇴원했다. 당시 출동한 구급대원은 “스마트의료지도로 현장에서 빠른 대응이 가능해 소중한 생명을 지킬 수 있었다”며 “아직 시작단계라 시행착오를 겪겠지만 지속적인 훈련을 통해 심정지 환자 소생률을 높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 사람들
  • 이정호
  • 2022.06.30 17:29

굿네이버스 전북중부지부·전주영생고, 아동권리모니터링단 발대식 진행

굿네이버스 전북중부지부(지부장 조자영)는 지난 29일 전주영생고등학교(학교장 이장훈)와 함께 굿네이버스 아동권리모니터링단 굿모션(Good Motion) 발대식을 진행했다. 전북중부지부는 올해 굿모션으로 전주영생고등학교 학생 22명을 선발했다. 아동권리모니터링단은 전주시 내 아동권리 침해 실태를 직접 조사하고, 이를 개선할 수 있는 방안에 대해 토론하는 활동을 펼친다. 이를 토대로 전주시에 아동권리 보호 및 증진을 위한 정책도 제언할 계획이다. 조자영 지부장은 “아동권리모니터링단원을 통해 지역사회 내 아동이 스스로 아동권리의 주체임을 인식하고 일상 속에서 권리를 찾고 옹호할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며 “아동이 건강하고 행복한 지역사회를 만들기 위해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김민석 아동권리모니터링단 지부대표는 “아동권리에 더욱 관심을 가지고, 활동에 적극적으로 참여함으로써 지역사회 내 긍정적인 변화를 이끌도록 노력하겠다”고 전했다. 한편, 굿네이버스 아동권리모니터링단은 아동이 일상 속 아동권리 침해상황을 스스로 탐색하고 개선 방안을 정책으로 제안하는 활동을 통해 아동의 권리가 존중받는 사회를 만들어가고 있다.

  • 사람들
  • 이동민
  • 2022.06.30 16:31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미국 워싱턴D.C ‘김치의 날’ 제정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장 김춘진)는 28일(미국 현지시간) 미국 워싱턴D.C 의회에서 한국이 김치 종주국임을 명시한 ‘김치의 날’ 제정 결의안이 만장일치로 통과됐다고 29일 밝혔다. 김치의 날(11월 22일)은 김치의 가치와 우수성을 알리기 위해 2020년 국내에서 제정된 법정기념일이다. 미국에서 제정된 것은 지난해 8월 캘리포니아주, 올 2월 버지니아주와 뉴욕주에 이어 워싱턴D.C가 네 번째다. 결의안에는 미국 내 김치의 인기와 수요 증가, 김치의 역사 등과 함께 한국이 김치의 종주국이며 2013년 유네스코가 김치 준비·보존과정인 김장을 무형 문화유산으로 인정했다고 명시하고 있다. 매년 11월 22일을 워싱턴D.C ‘김치의 날’로 제정한다. 워싱턴D.C 의회 아니타 본즈 의원은 “워싱턴D.C와 인근 지역에서도 한국 김치의 인기가 버지니아와 뉴욕 못지 않다”며 “D.C 지역을 중심으로 미국인들의 한국 김치 사랑이 더욱 확산되길 희망한다”고 제정 소감을 밝혔다. 김춘진 사장은 “미국의 수도 워싱턴D.C에서 김치의 종주국이 대한민국임을 명확히 한 것은 매우 뜻깊은 일”이라면서 “미국에서 한국 김치 붐이 계속 확산되도록 다양한 마케팅을 추진하고, 11월에는 김치의 우수성을 과학적으로 입증할 수 있는 세미나도 개최해 한국 김치와 K-Food의 위상을 높이고 수출도 확대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2021년 대미 김치 수출은 전년 대비 22.5% 증가한 2800만 달러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 사람들
  • 김준호
  • 2022.06.29 18:35

군산대-SK E&S, 우수인재 업무협약 체결

군산대(총장 이장호)와 SK E&S(대표이사 추형욱)는 28일 대학본부에서 산업체와 대학 간 연계 활성화를 위한 협약을 체결했다. 이 협약은 공동 연계협력 분야에서의 상생 발전을 위한 협력체계 구축으로 양 기관의 유기적인 협력관계를 이어가기 위해 마련됐다. 이번 협약의 골자는 수요맞춤형 교과과정 운영, 학생 현장실습 및 취업 지원 등이다. 군산대는 SK E&S 수요맞춤형 교과과정 및 교육인증과정 개발운영, 소프트웨어학부 등에서의 현장 실무중심 교육과정 운영을 통한 친환경사업분야 전문인력을 양성하기로 했다. 또 SK E&S는 군산대의 교육과정 개발 및 강의 지원, 군산대 소프트웨어학부 등 SK E&S 교육인증과정 이수 학생에 대한 현장실습 및 취업 등을 지원하기로 했다 특히 양 기관은 창업클러스터 참여 및 협력, 인공지능 빅데이터 R&D 및 교육 캠퍼스 상호공간 제공, 친환경사업 분야 기술 교류 및 자문, 새만금지역발전 공동연구에 협력할 예정이다. 이장호 총장은 “군산대와 SK E&S와 협약을 맺고 서로 힘을 모아 필요한 우수인력 1만 명을 양성할 수 있는 기반을 닦게 됐다”고 밝혔다. 한편 SK E&S는 국내 최대 민간 재생에너지 사업자로, 200㎿ 규모의 새만금 수상 태양광을 포함해 국내 2.5GW 규모의 재생에너지 사업을 개발·운영 중이고, 새만금에 창업클러스터 및 데이터센터를 구축해 새만금을 탄소중립 혁신도시로 육성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군산=문정곤 기자

  • 사람들
  • 문정곤
  • 2022.06.29 18:19
사람들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