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7 18:20 (Fri)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전북테크노파크,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실증 대상자 모집

image
전북테크노파크 로고

전북테크노파크, 케이엘큐브, 한국전자기술연구원은 오는 29일까지 농촌지역 이동약자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지역현안해결형 SW개발사업’의 실증 체험단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군산시에 거주하고 전동보조기기를 보유 및 이용하고 있는 이동약자를 대상으로 하며 최종 선정자를 대상으로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를 지원한다.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는 전동보조기기의 이동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전복 등 사고 발생 시 주변 지능형 CCTV를 활용한 사고현황 파악과 119 등과 연계된 신속 대응 체계를 마련함으로써 이동약자에게 안전한 보행 환경을 제공한다.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실증은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전북지역본부에서 수행하며 최종 선정된 체험단을 대상으로 8월 중 개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상호 전북디지털융합센터장은 “전북 농촌지역 내 이동약자의 교통 생활 분야 애로사항을 ICT 기술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image
전북테크노파크 로고

전북테크노파크, 케이엘큐브, 한국전자기술연구원은 오는 29일까지 농촌지역 이동약자 보행환경 개선을 위해 ‘지역현안해결형 SW개발사업’의 실증 체험단을 모집한다고 11일 밝혔다.

이번 모집은 군산시에 거주하고 전동보조기기를 보유 및 이용하고 있는 이동약자를 대상으로 하며 최종 선정자를 대상으로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를 지원한다.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는 전동보조기기의 이동상황을 모니터링하고 전복 등 사고 발생 시 주변 지능형 CCTV를 활용한 사고현황 파악과 119 등과 연계된 신속 대응 체계를 마련함으로써 이동약자에게 안전한 보행 환경을 제공한다.

개인형 모빌리티 서비스 플랫폼 실증은 한국전자기술연구원(KETI) 전북지역본부에서 수행하며 최종 선정된 체험단을 대상으로 8월 중 개시를 진행할 예정이다.

최상호 전북디지털융합센터장은 “전북 농촌지역 내 이동약자의 교통 생활 분야 애로사항을 ICT 기술을 활용해 적극적으로 해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영호 crcr810@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