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8-10 10:50 (Wed)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전시·공연
보도자료

정읍시립국악단, 국악뮤지컬 '쌍화지애-태인의 전설' 공연

17, 18일 <쌍화지애-태인의 전설> 공연
공연은 당일 선착순 무료 입장

image
2018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개최된 '불우헌 몽유록' 공연 사진

정읍시립국악단(단장 김용호)이 17(오후 7시), 18일(오후 4시) 양일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창작 국악뮤지컬 <쌍화지애-태인의 전설>을 선보인다.

이번 창작 국악뮤지컬은 정읍시립국악단의 2022년 정기 공연 중 하나다. 정읍사 사설, 궁중음악 수제천, 정읍 농악 등 정읍의 문화자원과 쌍화탕을 소재로 한 다양한 콘텐츠와 창을 융합해 소리의 고장 '정읍'의 위상을 높이는 공연을 준비했다.

정읍의 옛 지명인 '태인'을 배경으로 공주 '인의'와 지황 농사꾼 '태산'은 만국공통의 소재인 사랑으로 신분의 차이와 병고를 극복하는 내용이다. 또 의리 있는 시녀 '구절초'와 그녀를 좋아하는 '광대' 등 감초 같은 등장인물도 등장한다.

총 예술감독은 김용호 단장이, 연출은 창극 <서동요> 등 다수를 연출한 정도연이 맡았다. 대본은 목포 KBS 소속 정경진 작가, 작창은 전주대사습놀이보존회 송재영 이사장, 작곡은 안산시립국악단 소속 임교민, 안무는 정읍시립국악단의 무용부 수석 김연실 단원이 맡아 보다 전문적인 창작 국악뮤지컬을 선보이는 데 집중했다.

이밖에도 대한민국 뮤지컬 어워드 여우주연상을 받은 이소유 배우가 특별출연해 작품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관람은 공연 당일 선착순 무료 입장이다. 관람 시 마스크 착용은 필수다. 자세한 내용은 정읍시청 문화예술과 전화(063-539-6413)로 문의하면 된다.

 

image
2018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개최된 '불우헌 몽유록' 공연 사진

정읍시립국악단(단장 김용호)이 17(오후 7시), 18일(오후 4시) 양일간 정읍사예술회관에서 창작 국악뮤지컬 <쌍화지애-태인의 전설>을 선보인다.

이번 창작 국악뮤지컬은 정읍시립국악단의 2022년 정기 공연 중 하나다. 정읍사 사설, 궁중음악 수제천, 정읍 농악 등 정읍의 문화자원과 쌍화탕을 소재로 한 다양한 콘텐츠와 창을 융합해 소리의 고장 '정읍'의 위상을 높이는 공연을 준비했다.

정읍의 옛 지명인 '태인'을 배경으로 공주 '인의'와 지황 농사꾼 '태산'은 만국공통의 소재인 사랑으로 신분의 차이와 병고를 극복하는 내용이다. 또 의리 있는 시녀 '구절초'와 그녀를 좋아하는 '광대' 등 감초 같은 등장인물도 등장한다.

총 예술감독은 김용호 단장이, 연출은 창극 <서동요> 등 다수를 연출한 정도연이 맡았다. 대본은 목포 KBS 소속 정경진 작가, 작창은 전주대사습놀이보존회 송재영 이사장, 작곡은 안산시립국악단 소속 임교민, 안무는 정읍시립국악단의 무용부 수석 김연실 단원이 맡아 보다 전문적인 창작 국악뮤지컬을 선보이는 데 집중했다.

이밖에도 대한민국 뮤지컬 어워드 여우주연상을 받은 이소유 배우가 특별출연해 작품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다.

관람은 공연 당일 선착순 무료 입장이다. 관람 시 마스크 착용은 필수다. 자세한 내용은 정읍시청 문화예술과 전화(063-539-6413)로 문의하면 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