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12:5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문화 chevron_right 문학·출판
일반기사

그림책과 떠나는 추억 여행...주미라 작가의 '상고머리'

어머니의 사랑에 답하는 그림책 <상고머리>
가족 간의 사랑을 느끼고 성장하는 그림책

image
주미라, 상고머리 표지/사진=교보문고 홈페이지

"그림책과 어린 시절 추억 여행 떠나요!"

아버지에 대한 사랑을 판소리로 풀어냈던 주미라 작가가 어머니의 사랑에 답하는 그림책 <상고머리>(신아출판사)를 펴냈다.

책의 주인공은 엄마와 딸이다. 책 속 모녀는 매일같이 잔소리를 늘어놓는 엄마와 엄마의 잔소리가 지겨운 딸로 그려져 있다. 여름방학에 할머니 집에 간 딸 지현이가 할머니로부터 엄마의 어린 시절 이야기를 듣게 된다. 이 과정에서 엄마를 이해하게 되고, 엄마의 사랑을 생각하게 되는 내용이다.

주 작가는 책을 통해 독자들이 존경받는 어른, 닮고 싶은 부모님상에 대해 고민했으면 했다. 가족을 이해하며 더 나아가 다른 사람을 이해하고 공감할 수 있도록 이야기를 풀었다.

그는 "가족 간의 사랑을 느끼고 성장하는 그림책"이라며 "책 속 이야기처럼 사진첩에서 사진을 꺼내서 이야기꽃을 피우며 추억 여행 떠나보길 바란다"고 전했다.

image
주미라 작가

주 작가는 김제 출신으로 전북대 교육대학원 교육학과를 졸업했다. 2020년 '서정문학' 동시 부문 신인문학상을 받았으며, 동시집 <엘리베이터에서 만났다>가 있다. 현재 책과 동시로 책놀이 강의를 하고 있으며 전북아동문학회, 전북동시문학회에서 활동하고 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문화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