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7 03:16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장수
일반기사

[장수] 휴경지 생산화 결실

- 장수군 장계면, 7천여평 곡식 심어 사회단체까지 동참, 이웃돕기 성금으로 활용

 

장수군 장계면은 이농현상과 기계화영농으로 인해 해마다 늘고 있는 휴경지의 생산성을 높이고 있다.

 

장계면은 휴경지 재배가 용이한 작목을 선별해 식재, 결과물을 연말마다 불우이웃돕기 행사에 성금으로 기탁하고 있다.

 

이같은 사업은 관내 사회봉사단체에서 적극적인 참여로 훈훈한 결실을 맺고 있다.

 

새마을 남녀지도자회에서는 삼봉리 남산지구 2천여평에 수수와 들깨를, 중동부녀회는 금곡리 동정지구 1천평에 늙은 호박을, 지보청년회와 반송청년회에서는 각각 1천6백평, 7백평에 콩과 벼를 심었다.

 

장계면 직원들은 삼봉리 남산지구 1천5백평에 콩과 들깨를 심었다.

 

이 작물들은 수확후 팔아 전액 이웃돕기 성금으로 모아진다. 지난해에도 1백50만원의 기금을 마련한바 있다.

 

유재영면장은 “휴경지 생산화사업은 이웃과 더불어 사는 ‘희망심기’로 관내 사회봉사단체들에서도 적극 동참해줘 더욱 확대할 계획이다”면서 “농촌인구 고령화로 휴경지가 많은만큼 면민들의 관심을 고조시키면 활성화될것으로 본다”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대섭 chungds@jjan.kr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