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09-29 06:50 (Thu)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보도자료

민선8기 정읍시장직 인수위원회, 청년정책 토론회 마련

지역 청년 위한 정책 지원방안 모색

image
민선8기 정읍시장직 인수위원회 

민선 8기 정읍시장직 인수위원회(위원장 김철수)는 지난 20일 ‘청년정책 토론회’를 마련하여 지역 청년들을 위한 정책지원방안을 모색했다고 밝혔다.

인수위원회에 따르면 현재 정읍지역 만18세~39세의 청년은 2만718명으로 시 전체 인구의 19.3%에 해당한다.

지난 2011년 3만387명에서 2021년 2만718명으로 9669명 감소하여 연평균 감소율은 3.18%로 전북 감소율 2.13%보다 1% 이상 높다.

특히 정읍지역의 10년 간 유출인구 75%가 청년들로 지속적인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2021년 정읍시가 자체적으로 조사한 청년실태조사를 보면 52.9%가 타 지역 이주를 희망하고 있으며, 그 이유로는 더 나은 문화, 주거환경, 결혼, 출산, 자녀양육 등을 꼽았다.

이에따라 인구감소로 인한 지역소멸의 위기에 대응하고, 일자리 부족 등으로 고향을 등지는 청년들에 대한 정책을 모색하기 위해 토론회를 마련한 것.

토론회에는 15명의 인수위원들과 정읍에서 활동하는 이승호 다음세대를위한청년연합회장, 정읍태인JC 신진수회장, 이가영 캐런밸리 원장, 이승민 청년마을기업 코리아콘텐츠 대표, 조병도 청진기 회장 등이 참석해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에 대해 소개하고, 해결책을 건의했다.

청년들은 지역에서 청년들이 활동하고 정착하는 것에 있어 주거공간 확보 대책, 창업 후 지원대책, 육아 정책, 예체능·교육·취업 등에 맞춤형 지원, 행정과 담당공무원의 적극적인 관심, 청년활동에 대한 현실적인 비용 지출 등 실제 지역생활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호소하며 대책 마련을 강조했다.

한편 인수위는 오는23일 시민들을 대상으로 공모한 시정구호 선정을 위한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image
민선8기 정읍시장직 인수위원회 

민선 8기 정읍시장직 인수위원회(위원장 김철수)는 지난 20일 ‘청년정책 토론회’를 마련하여 지역 청년들을 위한 정책지원방안을 모색했다고 밝혔다.

인수위원회에 따르면 현재 정읍지역 만18세~39세의 청년은 2만718명으로 시 전체 인구의 19.3%에 해당한다.

지난 2011년 3만387명에서 2021년 2만718명으로 9669명 감소하여 연평균 감소율은 3.18%로 전북 감소율 2.13%보다 1% 이상 높다.

특히 정읍지역의 10년 간 유출인구 75%가 청년들로 지속적인 감소세를 보이고 있다.

2021년 정읍시가 자체적으로 조사한 청년실태조사를 보면 52.9%가 타 지역 이주를 희망하고 있으며, 그 이유로는 더 나은 문화, 주거환경, 결혼, 출산, 자녀양육 등을 꼽았다.

이에따라 인구감소로 인한 지역소멸의 위기에 대응하고, 일자리 부족 등으로 고향을 등지는 청년들에 대한 정책을 모색하기 위해 토론회를 마련한 것.

토론회에는 15명의 인수위원들과 정읍에서 활동하는 이승호 다음세대를위한청년연합회장, 정읍태인JC 신진수회장, 이가영 캐런밸리 원장, 이승민 청년마을기업 코리아콘텐츠 대표, 조병도 청진기 회장 등이 참석해 현장에서 느끼는 어려움에 대해 소개하고, 해결책을 건의했다.

청년들은 지역에서 청년들이 활동하고 정착하는 것에 있어 주거공간 확보 대책, 창업 후 지원대책, 육아 정책, 예체능·교육·취업 등에 맞춤형 지원, 행정과 담당공무원의 적극적인 관심, 청년활동에 대한 현실적인 비용 지출 등 실제 지역생활에서 느끼는 어려움을 호소하며 대책 마련을 강조했다.

한편 인수위는 오는23일 시민들을 대상으로 공모한 시정구호 선정을 위한 회의를 진행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