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2 16:07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보도자료

정읍시, 여름철 농업재해 예방 선제적 대응

농업재해 대책상황실 설치 운영,

정읍시가 여름철 농업재해 최소화를 위해 여름철 재해대책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농업재해 대책상황실’을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7월부터 9월까지의 기온이 평년보다 높아 폭염을 동반한 무더위가 지속되고, 이상기후 현상이 지속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하고 있다.

이에 따라, '농업 재해대책 상황실' 운영을 통해 집중호우와 태풍, 폭염 등으로 인한 농업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상황실은 3개 팀 10명으로 구성해 10월 15일까지 운영할 계획으로 기상 상황을 상시 점검하고 재해 취약지 사전 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기상 특보(주의보, 경보) 발효 시 일선 읍·면사무소와 행정복지센터를 비롯한 유관기관과 연계해 비상 연락 체계를 구축하고 비상근무로 전환한다.

태풍과 집중호우 시에는 농작물 침수 피해방지를 위해 상습 침수지 등 재해에 취약한 우심 지구 점검을 강화하고 예방조치를 시행한다.

피해 상황이나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대응팀을 현장에 파견해 신속한 현장점검과 피해복구를 지원하는 등 빠르 게 대처할 방침이다.

이학수 시장은 “농작물과 시설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재해 예방 대책 마련에 총력을 쏟겠다"며 “농민들도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자발적으로 농업재해 예방에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농업피해 발생 시에는 신속한 상황 파악과 응급 복구를 위해 해당 읍면동이나 농업재해 대책상황실로 신고하면 된다.

정읍시가 여름철 농업재해 최소화를 위해 여름철 재해대책 종합계획을 수립하고 ‘농업재해 대책상황실’을 운영한다. 

시에 따르면 7월부터 9월까지의 기온이 평년보다 높아 폭염을 동반한 무더위가 지속되고, 이상기후 현상이 지속적으로 발생할 것으로 기상청은 예보하고 있다.

이에 따라, '농업 재해대책 상황실' 운영을 통해 집중호우와 태풍, 폭염 등으로 인한 농업재해에 선제적으로 대응해 피해를 최소화한다는 방침이다.

상황실은 3개 팀 10명으로 구성해 10월 15일까지 운영할 계획으로 기상 상황을 상시 점검하고 재해 취약지 사전 점검을 실시한다. 

특히 기상 특보(주의보, 경보) 발효 시 일선 읍·면사무소와 행정복지센터를 비롯한 유관기관과 연계해 비상 연락 체계를 구축하고 비상근무로 전환한다.

태풍과 집중호우 시에는 농작물 침수 피해방지를 위해 상습 침수지 등 재해에 취약한 우심 지구 점검을 강화하고 예방조치를 시행한다.

피해 상황이나 응급상황이 발생하면 신속대응팀을 현장에 파견해 신속한 현장점검과 피해복구를 지원하는 등 빠르 게 대처할 방침이다.

이학수 시장은 “농작물과 시설피해를 최소화할 수 있도록 재해 예방 대책 마련에 총력을 쏟겠다"며 “농민들도 피해 최소화를 위해 자발적으로 농업재해 예방에 동참해달라”고 당부했다.

한편, 농업피해 발생 시에는 신속한 상황 파악과 응급 복구를 위해 해당 읍면동이나 농업재해 대책상황실로 신고하면 된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