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0-02 16:26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정읍
보도자료

정읍시와 농협정읍시지부, 쌀 소비촉진 캠페인 실시

하루 두 끼는 밥심으로 주제로 정읍쌀 지키기 릴레이 챌린지

image
정읍시, 농협정읍시지부, 쌀 소비 촉진 캠페인 전개/사진제공=농협

정읍시와 농협 정읍시지부는 지난 22일 정읍시청에서 “하루 두 끼는 밥심으로”라는 주제로 범 시민 쌀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했다.

이날 행사에 이학수 시장, 고경윤 시의회의장, 전정기 농업기술센터소장, 이재연 농협지부장, 김성주 신태인농협조합장등이 참가해 '대한민국 농업의 중심 정읍쌀 지키기 릴레이 챌린지'를 진행했다.

이들은 출근길 공무원과 시민등 500여명에게 소포장 쌀을 나누어 주며 쌀 소비촉진 홍보 활동을 펼쳤다.

농협에 따르면 지난 6월25일 기준 산지 쌀값은 공급과잉과 소비부진으로 80kg기준 18만원 수준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9%이상 하락 하면서 수확기 벼 값 폭락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정읍시와 농협은 지역내 쌀 재고 과잉을 해소하고 지속적으로 하락중인 쌀값 안정화를 위해 범시민이 함께하는 쌀 소비촉진 운동을 시작했다.

image
정읍시, 농협정읍시지부, 쌀 소비 촉진 캠페인 전개/사진제공=농협

정읍시와 농협 정읍시지부는 지난 22일 정읍시청에서 “하루 두 끼는 밥심으로”라는 주제로 범 시민 쌀 소비촉진 운동을 전개했다.

이날 행사에 이학수 시장, 고경윤 시의회의장, 전정기 농업기술센터소장, 이재연 농협지부장, 김성주 신태인농협조합장등이 참가해 '대한민국 농업의 중심 정읍쌀 지키기 릴레이 챌린지'를 진행했다.

이들은 출근길 공무원과 시민등 500여명에게 소포장 쌀을 나누어 주며 쌀 소비촉진 홍보 활동을 펼쳤다.

농협에 따르면 지난 6월25일 기준 산지 쌀값은 공급과잉과 소비부진으로 80kg기준 18만원 수준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19%이상 하락 하면서 수확기 벼 값 폭락이 우려되는 상황이다.

이에 정읍시와 농협은 지역내 쌀 재고 과잉을 해소하고 지속적으로 하락중인 쌀값 안정화를 위해 범시민이 함께하는 쌀 소비촉진 운동을 시작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