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8 16:19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일반기사

익산시, 아이들을 위한 농촌체험관광 메카 ‘도약’ 시동

익산시,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아동돌봄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마을만들기협의회 등과 협약체결
다양한 농촌체험관광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유도

image
익산시가 23일 (사)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아동돌봄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 마을만들기협의회 등과의 업무협약 체결을 통해 어린이 농촌체험 관광 메카 도약을 위한 시동 걸기에 들어갔다/사진=익산시

익산시가 어린이들을 위한 창의적 인성교육을 접목한 농촌체험 관광 메카로 도약한다.

시는 23일 (사)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 아동돌봄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 마을만들기협의회 등과 농촌관광 활성화 및 창의적 인성교육 지원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들 기관은 이번 협약체결을 통해 전국 아동‧청소년들의 행복한 성장을 위해 농촌체험을 바탕으로 선도적인 교육의 장을 조성하고, 농촌체험 관광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키로 했다.

또한, 아이들의 눈높이와 유행에 맞는 콘텐츠와 체험 프로그램 개발 등 최상의 실행 방안 모색에도 상호 협력해 나갈 것을 약속했다.

익산방문의 해를 맞아 추진하는 다이로움 시골여행 농촌체험 프로그램 적극 참여를 통해 아이들에게 자연 속 농촌체험의 기회를 마련해 주겠다는 목적이다.

특히 시와 마을만들기협의회는 익산의 특색을 살려 인성함양을 위한 양질의 농촌체험 프로그램을 개발해 제공하고, 농촌마을은 이번 협약을 바탕으로 마을에 찾아오는 관광객에게 숙박비·체험비 등 비용을 지원키로 했다.

정헌율 익산시장은 “익산방문의 해를 맞아 다양한 농촌체험 및 관광지원 개발을 통해 전국 어린이들을 위한 선도적인 농촌교육의 장을 열어갈 계획이다. 특히 안전한 농촌체험관광 여행상품의 잠재적 경쟁력을 끌어올려 농업·농촌이 잘 살고 농촌에 활력을 불어 넣을수 있도록 미래지향적 도·농 성장정책을 지속적으로 펼쳐 나 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전국지역아동센터협의회는 2118개 지역아동센터와 4만2000여명의 어린이를 회원으로 두고 있으며, 아동돌봄네트워크사회적협동조합 연합회는 지역아동센터, 다문화센터, 돌봄센터, 다함께 돌봄센터가 참여하는 국내 최초 아동돌봄 연합단체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