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2-11-27 04:30 (Su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경제 chevron_right 경제일반
보도자료

진봉농협 종합청사 준공, 조합원 어울림한마당 행사

image

진봉농협(조합장 노종열)이 50여년 만에 신청사를 건립하고 28일 조합원의 소통과 화합을 위한 어울림한마당 행사와 종합청사 준공식을 가졌다. 

그동안 진봉농협은 협소한 내부 공간, 강우 시 누수 발생, 전기 및 상수도 시설 노후화 등 49년이 넘은 청사 이용에 불편이 많았다. 

특히, 2층 회의실 이용 시 계단이 좁고 너무 가팔라서 조합원들이 큰 불편을 겪어 왔다. 이번 신청사 준공으로 고령의 조합원 및 지역민이 농협을 더욱 편리하고 안전하게 이용할 수 있게 됐다.

종합청사는 대지면적 3400여㎡에, 건축면적 1650여㎡ 의 2동으로 구성돼 있으며, 2층의 금융사업장과 1층의 자재판매장으로 이뤄졌다. 또한, 22대가 주차할 수 있는 넓은 주차장을 갖춰 농협을 이용하는 조합원과 고객들의 편의를 높였다.

노종열 조합장은 “진봉농협의 미래 100년의 희망을 담은 청사 신축은 대의원을 비롯한 조합원분들의 성원으로 이뤄낼 수 있었다”면서, “앞으로 금융 및 경제업무뿐만 아니라 농업인 및 네티즌들과 소통하며 함께 어울어져 계층·지역간의 상생을 도모하는 지역농협의 새로운 모델을 만들어 나가는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경제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