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1-30 13:21 (Mon)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보도자료

익산시여성농민회, ‘토종이 있는 추수 한마당’ 개최

오는 26일 익산석제품전시홍보관... 토종 농작물 재배 문화 확산 취지

익산시여성농민회(회장 김양순)가 건강한 우리 먹거리 및 토종 농작물 재배 확산을 위해 ‘토종이 있는 추수 한마당’을 개최한다.

오는 26일 익산석제품전시홍보관에서 열리는 행사에서는 토종 씨앗의 중요성을 알아보는 교육동, 토종 씨앗 및 작물 전시동, 토종 수세미 만들기와 염주차 시음 등 다양한 체험을 해볼 수 있는 체험동, 토종 씨앗 나눔동 등 테마별 부스가 운영된다.

또 토종 농산물 장터도 열려 다양한 먹거리도 구입할 수 있다.

김양순 회장은 “농업 위기가 현실화되고 있는 가운데 토종 씨앗만이 미래 먹거리를 지키는 길이라는 신념으로 토종 씨앗 나눔을 시작한 지 4년이 됐다”며 “해가 갈수록 관심이 커지고 있어 앞으로 토종 농작물이 우리 식탁을 채울 수 있도록 모종과 씨앗 나눔을 계속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시 관계자는 “안전한 먹거리와 농업을 지키기 위해 토종 농작물 보존·육성 조례를 제정했다”며 “조례를 바탕으로 우리 씨앗을 지키고 보급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