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전기사 다음기사
UPDATE 2023-02-09 18:28 (Thu)
로그인
phone_iphone 모바일 웹
위로가기 버튼
chevron_right 지역 chevron_right 익산
보도자료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안전관리 최우수 연구실 선정

과기부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 및 장관 표창

image
한국농업기술진흥원 농업환경분석본부 토양기기분석실 관계자들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주관 ‘2022년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제’에서 최우수 연구실로 선정돼 장관 표창을 받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사진=농진원

한국농업기술진흥원(원장 안호근, 이하 농진원)의 농업환경분석본부 토양기기분석실이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서 주관한 ‘2022년 안전관리 우수연구실 인증제’에서 최우수 연구실로 선정돼 장관 표창을 받았다.

이는 정부가 지난 2013년부터 대학이나 연구기관 등에 설치된 과학기술분야 연구실 중 안전 관리 수준 및 활동에 대해 심사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로, 인증 유효기간은 2년이다.

인증을 받기 위해서는 최근 2년간 연구실 사고 발생이 없어야 하며, 안전 환경 시스템(30점)과 안전 환경 활동 수준(80점), 안전관리 관계자 안전 의식 분야(20점)에서 평점 80점 이상을 받아야 한다.

2018년부터 4년 연속 정부 인증을 받은 바 있는 농진원은 이번 수상으로 연구실 안전관리가 최고 수준임을 인정받았다는 평가다.

그동안 농진원은 연구실 안전관리 강화를 위해 안전 환경 관리 계획 수립, 안전 환경 관리 지침 제·개정, 위험 요소 사전 발굴 및 개선 등 안전관리 체계를 구축하고 상시 연구실 교육·훈련 확대, 비상시 대응 훈련, 시설물 안전 조치·점검 등 위험 요소를 예방하기 위한 교육 훈련을 실시해 왔다.

앞으로는 안전 점검 조치 체계를 더욱 강화해 연구실 안전 환경을 끊임없이 개선해 나갈 예정이다.

안호근 원장은 “농진원은 농업 분야에서 단일기관 최다 항목인 1300여 항목을 분석할 수 있다”면서 “분석 항목이 많은 만큼 위험 요소가 도처에 있는데 앞으로도 연구 종사자의 안전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저작권자 © 전북일보 인터넷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국농업기술진흥원 #안전관리 #최우수 #연구실 #장관 표창
다른기사보기

개의 댓글

0 / 400
지역섹션